• 최종편집 2024-07-17(수)
 
  • - 토지 사용 허가 마치고 27일 오늘부터 정식 착공 절차 시작 -
제조기술융합센터(조감도).jpg
제조기술융합센터(조감도)

 

충남 제조기술융합센터 건립이 본격적인 착공 절차에 돌입하면서 천안아산KTX역세권 R&D집적지구 조성이 가시화되고 있다.

 

박완주 의원(충남 천안을·3)에 따르면 총 사업비 447억원, 국비 95.5억원이 투입되는 충남 제조기술융합센터 테스트베드 구축사업은 토지 사용 허가 승인을 마무리하고 오늘(27) 본격 착공됐다.

 

충남 제조기술융합센터는 연 면적 7,500, 지하 1, 지상 6층 규모로 천안 불당동에 위치한 천안아산KTX역세권 R&D집적지구에 들어설 예정이다.

 

천안 지역의 주력 산업인 디스플레이와 자동차 부품 분야 제조 현장 고도화를 위해 추진되는 이번 사업은 충남TP특화센터와 연계해 품질 측정 서비스를 제공하고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한 제조기술융합 분석 플랫폼 등을 구축하는 등 중소기업이 제조공정 혁신을 통해 경쟁력을 강화하는데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21대 국회의원 선거 당시 주요 공약 중 하나로 천안아산KTX역세권 R&D집적지구 조성을 추진해온 박완주 의원은 최근 정식 준공식을 마친 충남지식산업센터가 첫 발을 뗀 것에 이어 제조기술융합센터 사업까지 순항하고 있어 감회가 남다르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박 의원은 충남 제조기술융합센터가 충청권 제조기술 R&D의 허브로 거듭날 수 있도록 건립부터 인프라 구축까지 더욱 꼼꼼히 챙기겠다.”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51064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충남 제조기술융합센터 건립 첫 삽 뜬다...중소기업 혁신 기대감 솔솔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