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7-17(수)
 
  • ‘테마가 있는 지역 관광상품 개발을 위한 연구모임’ 1차 회의 및 용역 착수보고회
  • 윤기형 의원 “‘충남 방문의 해’ 대비해 논산의 특성 살린 관광상품 개발할 것”
240628_테마가 있는 지역 관광상품 개발을 위한 연구모임(제1차 회의) (3).jpg
테마가 있는 지역 관광상품 개발을 위한 연구모임(제1차 회의)

 

충남도의회 ‘테마가 있는 지역 관광상품 개발을 위한 연구모임’(대표 윤기형)은 6월 28일 논산시에서 1차 회의 및 연구용역 착수보고회를 가졌다.

 

이번 연구모임은 ‘2025-2026 충남 방문의 해’를 맞아 지역 특성을 살린 매력적인 관광상품을 개발하고, 충남의 문화적‧경제적 활력을 도모하고자 꾸려졌다.

 

이날 회의에는 연구모임 대표인 윤기형 의원(논산1·국민의힘)을 비롯해 충남도와 논산시 정책 실무자, 충남연구원 연구진, 지역사회 구성원 등 다양한 이해관계자가 참여했다. 1차 회의에서는 논산이 보유한 풍부한 문화유산과 아름다운 자연, 지역 특색을 강조한 테마관광상품 개발 전략을 논의했다.

 

윤기형 의원은 “논산은 돈암서원을 비롯한 예학의 정수를 느낄 수 있는 문화 자원부터 매주 많은 사람들이 찾는 논산훈련소, 탑정호와 자연휴양림 등 지역 자원이 풍부하다”며 “관광객들의 풍부하고 독특한 경험을 통해 지역 경제를 활성화할 수 있는 테마 관광의 잠재력을 살려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이번 연구모임은 정책연구용역과 연계된 성과가 기대된다”며 “논산의 숙박형 관광 활성화를 시작으로 장기적으로는 체류형 관광으로 발전시키고, 워케이션 등을 활성화하여 논산에 생활인구가 증가할 수 있도록 정책 개발에 힘쓸 것”이라고 설명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5386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충남도의회, 지역 특성 살린 관광상품 개발 정책연구 돌입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