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7-17(수)
 
관련사진.jpg
중증도 분류체계 운영

 

당진소방서(서장 최장일)는 응급환자의 신속하고 적절한 처지 및 신속한 병원 이송을 위한 병원 전 중증도 분류체계를 운영중이라고 전했다.


병원 전 중증도 분류체계(Pre-KTAS)란 환자의 응급상황에 따라 적절한 치료와 조치를 받을 수 있도록 병원이송 전 119구급대에서 응급환자를 증상에 따라 분류하는 것이다. 


이전에는 119구급대와 병원에서 사용하는 중증도 분류가 달라 상호간의 의사소통에 어려움이 있었지만, ‘병원 전 응급환자 중증도 분류’의 도입으로 분류 체계가 5단계로 통일돼 응급환자의 이송·처치에 큰 도움이 되고 있다.


또한 중증도 분류에 따라 평가된 응급환자를 병원 수용능력에 따라 분산이송하여 응급실 과밀화 등으로 인한 병원 수용거부와 이송병원 선정으로 인한 이송지연을 예방 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이에 소방서는 중증도 분류체계의 정확성 및 객관성 향상을 위해 구급대원을 대상으로 환자증상 평가, 중증도 분류 강화를 위한 사례교육을 정기적으로 실시하여 응급환자의 신속하고 적절한 처치를 위해 힘쓸 예정이다.

태그

전체댓글 0

  • 47706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당진소방서, ‘병원 전 중증도 분류체계’로 응급환자 수용 확대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