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10-29(목)
 

 

 

마을자치활성화교육.JPG
면천면에서 실시한 마을자치 활성화 교육 장면

 

지역사회현안사항을 지역주민 스스로 고민하고 해결하고자 시민주도형 주민자치를 선도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당진시가 지난달 29일 마을자치 활성화 시범대상지 77개소를 선정했다.

 

   

당진시에서 올해 처음 시행하는 마을자치 활성화 사업은 그동안 리·통에서 운영하고 있는 회계·감사현황 등 하향식 업무보고 위주인 마을총회의 체질을 개선하고, 지역주민 누구나 자유롭게 의견을 제안하고 결정할 수 있는 지역 분위기를 조성하고자 하는 사업으로 지역공동체 활성화, 주민갈등 해소 등의 기대효과를 목표로 하고 있다.

 

이에 따라, 당진시는 10일 합덕읍·면천면을 시작으로 19일 신평면·우강면까지 14개 읍면동을 순회하며, 시범대상마을에 대해 마을자치 활성화 교육을 진행하고, 9~11월 컨설팅을 통한 마을사업 발굴 9~12월 마을총회 개최 과정을 거쳐 주민들의 투표에 따라 사업을 선정하고 마을당 사업비 300만원을 지급한다.

 

지급된 사업비는 지역주민 다수가 함께 참여 가능한 생활·문화·교육·복지·소통 등 실생활 관련된 전 분야에서 사용 가능하다.

 

한편, 시는 오는 2021년 하반기까지 마을주민들이 마을계획을 직접 실행할 수 있도록 행정적 지원을 할 예정이며, 2021년에는 282개 마을에서 전면 실시한다는 계획이다.

 

박병선 공동체새마을과장은 마을자치 활성화사업을 통해 진정한 의미의 풀뿌리 민주주의를 실현하고 내년도 전면실시에 대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태그

전체댓글 0

  • 9725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당진시 주민자치에서 마을자치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