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10-07(금)
 

 

2.보령 남포벼루의 우수성, 2022보령해양머드박람회를 통해 세계에 알린다.jpg
보령 남포벼루의 우수성, 2022보령해양머드박람회를 통해 세계에 알린다

 

보령시는 ‘2022보령해양머드박람회해양레저&관광관에서 박람회 기간 중 제4회 남포벼루특별전이 개최 중이라고 밝혔다.

 

남포벼루작가회(회장 김진한 명장)가 주관하는 이번 행사는 ‘2022보령해양머드박람회를 기념해 보령의 주요 특산품인 남포벼루 작품을 전시하고, 제작 시연 및 작품설명을 통해 남포벼루의 우수성을 알리기 위해 마련됐다.

 

보령 남포벼루는 남포 오석(烏石)을 이용해 만들어졌으며, 조선시대 전국 벼루 생산량의 70%를 차지한 대표적인 보령의 특산물로 예부터 문인들이 많이 이용했다.

 

이번 특별전에서는 충청남도 무형문화재 기능보유자인 김진한 명장을 비롯해 권태만·이영식·노재경 이수자, 조중현·한영환·김유제 전수자 등 7명이 참여하여 70여 점의 벼루 작품과 문구류를 전시하고, 남포벼루 제작 시연과 함께 벼루에 대한 설명을 들을 수 있다.

 

특히 이번 박람회 기간에는 벼루를 이용한 붓글씨 체험과 작가들이 직접 조각한 박람회 캐릭터 탁본 체험 등을 통해 성인은 물론이고 벼루를 접하지 못한 청소년들에게 벼루와 오석에 대한 관심을 유도하는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김계환 관광과장은 “2022보령해양머드박람회를 통해 국제적으로 보령 남포벼루의 우수성을 알리는 계기가 됐으면 좋겠다볼거리와 즐길거리가 풍성한 이번 박람회를 많은 관광객이 관람해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72263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보령 남포벼루의 우수성, 2022보령해양머드박람회를 통해 세계에 알린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