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5-25(수)
 

 

13.안산시, 노적봉 바닥분수 등 수경시설 2년 만에 운영 재개(1).jpg
노적봉 바닥분수 등 수경시설 2년 만에 운영 재개

 

안산시는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해 가동을 중단해 왔던 바닥분수 등 물놀이형 수경시설을 이달부터 순차적으로 가동한다고 3일 밝혔다.

 

수경시설이 설치된 관내 공원은 상록구 5개소(호수공원·노적봉공원·반월공원·성호공원·하늬울공원), 단원구 3개소(원고잔공원·둔배미공원·와동공원)이며, 지난 2년간 운영을 중단했다.

 

시는 최근 코로나19 확산세가 꺾이고, 사회적 거리두기가 해제됨에 따라 수경시설 운영 재개를 결정했으며, 이달 1일 노적봉공원, 성호공원, 반월공원을 시작으로 순차적으로 확대할 방침이다.

 

물놀이형 수경시설은 710일까지는 주말에만 운영되고, 본격적인 여름철인 711일부터 8월 말까지는 주 6(월요일 휴무),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가동한다.

 

시 관계자는 코로나19로 힘든 시간을 보낸 시민들께서 시원한 물줄기를 느끼며 조금이나마 몸과 마음을 치유하는 시간을 보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09442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안산시, 노적봉 바닥분수 등 수경시설 2년 만에 운영 재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