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10-07(금)
 

 

image01.png
수소모빌리티 특구 조성 업무협약식

 

홍기원 국회의원(평택시 갑, 국토교통위원회)은 오늘(24) 수소모빌리티 특구 조성 업무협약식에 참석했다.

 

수소모빌리티 특구란 수소차(상용중심) 대량보급을 통해 수소 벨류체인(생산-유통-활용) 전반의 지역 특화 수소 생태계를 육성하는 것을 말하는데 평택시가 수소모빌리티특구로 조성되어 탄소중립의 확산과 시민체감형 수소정책 실현에 앞장서게 됐다.

 

특히 홍기원 의원은 작년 2월 도시 내 주거교통산업 체계 전반에 수소를 주요 에너지원으로 활용하는수소도시건설 및 운영에 관한 법률을 대표발의 하며 수소 생태계 조성에 지속해서 노력해왔다.

 

평택시 수소모빌리티 특구 조성에는 환경부, 산업부, 경기도, 평택시, 현대자동차, SK E&S, 현대글로비스, 한국가스기술공사가 참여해 정부지자체민간기업 모두 협력하기로 했다.

      

이번 협약은 친환경 수소 모빌리티 보급을 확대하기 위한 것으로 다가오는 2030년까지 평택시에 수소트럭과 버스 총 850대를 도입한다는 계획을 담았다.

 

내년 구축되는 평택항 수소교통복합기지를 거점으로 항만물류용 수소트럭 250대를 보급하고 고덕신도시에 구축될 예정인 고덕수소스테이션(평택에코센터삼성산단 등 주변)을 거점으로 수소 청소차 150, 광역(통근) 수소버스 200대를 보급한다.

 

특히 국내 최초로 버스차고지 내에 액화수소충전소가 구축될 예정인 지제역 등 평택시 버스차고지 3(월곡, 지제역, 안중)에 기반시설인 수소 충전소를 구축하고 이를 거점으로 2030년까지 시내광역버스 250대를 수소버스로 전환한다.

 

홍기원 의원은오늘 수소모빌리티 특구 조성 업무협약으로 평택시는 미래 수소 생태계의 주역으로 우뚝 설 것이라며, “향후 탄소중립을 견인하고 특구 조성이 계획대로 추진될 수 있도록 정부지자체기업과 협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태그

전체댓글 0

  • 57629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홍기원 의원, 평택‘수소모빌리티 특구’ 조성 업무협약…2030년까지 수소상용차 850대 보급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