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5-25(수)
 

 

2. 주산 벚꽃길.jpg
주산 벚꽃 터널

 

보령시는 2022년 보령 방문의 해를 맞아 산과 들, 바다가 어우러진 천혜의 자연경관을 보며 힐링할 수 있는 보령에서 한달살기(보령100SCENE)’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시는 우수한 관광자원을 널리 알리고 사계절 체류형 관광 확산을 위해 이번 사업을 마련했으며, 계절별로 최대 5팀을 선정해 운영할 계획이다.

 

현재 봄시즌 참가자를 오는 24일까지 모집하고 있으며, 보령에 관심있고 개인 SNS 등을 통해 여행 기록을 홍보할 수 있는 타시군구 거주자는 누구나 신청할 수 있다.

 

지원신청은 보령시 누리집(www.brcn.go.kr)에서 참가신청서, 여행 및 홍보계획서 등 관련서류를 다운받아 보령시청 관광과에 팩스(041-930-6559) 또는 이메일(cnutmddus@korea.kr)로 제출하면 된다.

 

여행기간은 최소 3일부터 최대 30일까지 자유일정으로 팀별 최대 4명까지 구성해 신청할 수 있다.

 

선정된 팀에게는 실제비용의 50% 범위 내에서 숙박비는 1팀당 1박에 최대 5만 원, 체험비는 1인당 1일에 최대 1만 원씩 지원한다. 식비는 실제비용과 관계없이 1인당 1일에 2만 원씩 지원한다.

 

이에 따라 30일 체류 시 숙박비는 1팀당 최대 150만 원, 식비 및 체험비는 1인당 최대 90만 원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

 

선정된 팀은 3월부터 5월까지 보령을 여행하며 개인별 1가지 이상 홍보채널을 선택해 SNS12건 이상 업로드, 유튜브는 3분 이상으로 10박 이하는 1, 20박 이하는 2, 30박 이하는 3건 이상 업로드해야 한다.

 

스토리형 블로그는 10박 이하 2, 20박 이하 4, 30박 이하 6건 이상 업로드하면 된다.

 

시는 홍보 실적에 따라 상위 5팀을 별도 선정해 보령사랑상품권을 체류기간 1일당 1만 원씩 지급할 계획이다.

 

대상자 선정은 내달 2일까지 개별 통보할 예정이며, 기타 자세한 사항은 보령시 누리집 고시/공고란을 확인하거나 보령시 관광과(041-930-6565)로 문의하면 된다.

 

김계환 관광과장은 보령방문의해를 맞아 특색있는 관광상품으로 한달살기 프로그램을 마련했으니, 이번 봄에는 보령에서 아름다운 추억을 쌓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2045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보령에서 한 달 살아볼까?”…오는 24일까지 ‘봄시즌’참가자 모집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