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10-27(화)
 

 

25일 (홍동면, 출향인에 ‘마음으로 함께하는 추석’ 배달).jpg
지역농산물 사진

 

홍동면(면장 김종희)은 추석을 맞아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로 고향방문이 어려운 출향인사에게 고향에서 재배된 농산물을 보내며 위로와 고마움을 전했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추석은 예년과 달리 국내외를 강타한 코로나19로 인해 모두가 안전하고 건강한 명절을 보내기 위해 정부와 지자체마다 추석연휴 고향 방문 자제 캠페인을 벌이고 있다.

 

이에 면에서도 출향인에게 부모, 가족, 친지, 이웃들의 건강을 위해 멀리서 마음으로 정을 나누자는 당부의 서한문과 잠시나마 고향의 정을 느낄 수 있도록 고향 주민들이 1년 동안 정성들여 재배한 농산물을 함께 전달했다.

 

농산물은 홍동면 체육회(회장 이상구)의 비용지원으로 구입하였으며, 홍동면 주민자치회(회장 주정모)와 이장협의회(회장 김기일)에서도 출향인의 협조와 성원에 감사드린다는 명절 인사 메시지를 보내와 농산물과 함께 발송했다.

 

김종희 홍동면장은 힘들고 지친 시기일수록 따뜻하게 맞아주는 가족과 포근한 고향의 품이 더욱 그리워지겠지만 이번 명절만큼 서로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멀리서나마 마음의 정을 나누자어려운 시기를 함께 이겨내고 다음 명절에는 가벼운 발걸음과 웃음으로 다시 뵙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홍동면은 마을 입구에 나와 내 가족을 위한 이번 추석 선물은 거리두기 실천이라는 현수막을 게시하고 귀성 자제 동참 캠페인과 코로나19 방역 수칙 준수 캠페인을 함께 추진하고 있다.

태그

전체댓글 0

  • 1810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홍동면, 출향인에 ‘마음으로 함께하는 추석’ 배달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