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10-27(화)
 

 

91.안산시 “반월정수장 깔다구 흔적 검출 안돼”.jpg
안산시 상하수도사업소 사진

 

안산시(시장 윤화섭)는 수돗물에서 유충이 발견됐다는 신고에 따라 반월정수장에 대해 진행된 한국수자원공사과 한강유역환경청의 합동 정밀조사 결과, 특이사항이 확인되지 않았다는 내용을 전달받았다고 22일 밝혔다.

 

지난 9일 상록구 일동의 한 다세대주택 화장실 샤워필터에서 유충 1마리로 추정되는 물체가 발견됐다는 민원이 시에 접수돼 한국수자원공사 등은 정밀조사를 진행했다.

 

그 결과, 발견된 유충은 깔다구로 확인됐으나 가정에 물을 공급하는 반월정수장에서는 유충과 관련한 어떠한 흔적이 검출되지 않았다.

 

한국수자원공사와 한강유역환경청은 반월정수장 내 활성탄 여과지 10개지와 수도관로, 가정 내 배관 등에 대한 정밀조사에서도 깔다구 유충의 유입경로를 알 수 없다는 분석을 내놨다.

 

또한 발견된 깔다구에 대한 정밀조사에서도 활성탄 흔적이 발견되지 않아 반월정수장과 깔다구 유충의 연관성은 없다고 설명했다.

 

특히 지난 9일 신고가 접수된 이후 반월정수장에서 수돗물을 공급받는 가정에 대한 모니터링을 강화했으나, 현재까지 유사한 신고가 접수되지 않았다.

 

시 관계자는 외부요인에 의해 유충이 발생했을 가능성도 배제하지 않고 앞으로도 관련 조사를 이어갈 방침이다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78781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안산시 “반월정수장 깔다구 흔적 검출 안돼”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