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10-23(금)
 

모바일당진사랑상품권.JPG
김홍장 시장의 모바일 앱 1호 설치 기념사진

 

당진시가 코로나19 장기화로 침체된 지역경기를 활성화하기 위해 오는 21일부터 당진사랑상품권을 10% 특별할인 판매한다. 동시에 모바일상품권도 시 최초로 운영을 개시한다.

 

이번 특별할인은 지류형 40억 원, 모바일상품권은 20억 원으로 총 60억 원 규모로 연말 소진 시까지 선착순 판매할 계획이다.

 

모바일 상품권은 개인당 월 50만원까지 19세 이상만 구입할 수 있으며 법인은 가입과 매입이 불가능하다. 다만, 14세 이상도 앱 설치와 가입은 가능해 19세 이상자에게 상품권을 선물 받은 경우 사용할 수 있다.

 

모바일상품권은 플레이스토어나 앱스토어에서 지역상품권 chak’을 다운받아 회원가입 후 21일부터 상품권을 구매해 사용하면 된다.

 

특히, 모바일상품권에서는 가맹점 현황이 직접 조회 가능하며, 앞으로 시정 소식이나, 업소 홍보 등 다양한 콘텐츠가 제공 될 예정으로 젊은 세대들의 호응도에 맞도록 점차 개선해 나갈 방침이다.

 

지류상품권은 지역 내 2500여개 가맹점에서, 모바일은 1400여개 가맹점에서 사용이 가능하다. 시는 현재 모든 업소들이 모바일 상품권 가맹점으로 등록하도록 지속 독려하고 있다고 밝혔다.

 

시 관계자는 코로나19 장기화 여파로 중소상공인들이 큰 어려움을 겪고 있다상품권이 지역 내 모세혈관처럼 돌고 돌아 지역경제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당진사랑상품권은 올해 8월까지 80억 원이 발행됐으며, 오는 11월에는 2차 농어민수당 48억 원을 상품권으로 지급할 예정이다.  

태그

전체댓글 0

  • 22771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당진사랑상품권 특별할인, 모바일도 운영 개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