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10-26(월)
 

 

 

일제 음주단속 강화.jpg
음주운전 일제단속 강화

 

최근 윤창호법이 시행되어 처벌이 강화되었음에도 불구하고 음주운전으로 인한 교통사고가 연이어 발생하고 있다. 

 
경기남부경찰청 교통사망사고 분석 자료에 따르면 ’20년 8월 말 기준, 전년 대비하여 음주운전 사망사고는 20% 감소했으나 음주사고는 14.8%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경찰 관계자는 시민들이 ‘코로나 19 상황에 설마 경찰이 음주단속을 하겠어?’ 라는 잘못된 인식 때문에 사고건수가 증가했을 여지를 두고 9월 8일(화)부터 10월 27일(화)까지 7주간 일제 음주단속을 강화하여 사회적 경각심을 높이겠다고 입장을 밝혔다.

 

 

아울러 술 한 잔만 마셔도 혈중 알코올농도 0.03% 이상이면 면허가 정지되고 1년 이하의 징역 또는 500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해질 수 있다며 ‘사람이 우선인 교통문화’를 추구한다면 이제는 교통법규 준수부터 실천해야 할 때임을 거듭 강조하였다.

 

이 보도자료와 관련하여 더욱 자세한 내용이나 취재를 원하시면 소속부서 경감 최원우(☎ 031-8040-0352)에게 연락해주시기 바랍니다.

태그

전체댓글 0

  • 65714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술 한잔만 마셔도? 운전대와 거리 두기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